3월 2일, 길고양이사진작가 김하연의 『운 좋게 살아남았다, 나는』 출간기념展

이경희 기자 / 기사작성 : 2019-03-01 12:08:46
  • -
  • +
  • 인쇄
▲김하연 『운 좋게 살아남았다, 나는』 출간기념展

 

▲김하연 『운 좋게 살아남았다, 나는』 출간기념展

 

길고양이사진작가 김하연의 『운 좋게 살아남았다, 나는』 출간기념展이 종로구 부암동 문화복합공간 '제비꽃다방'에서 3월 2일 열린다.

'운 좋게 살아남았다. 나는'은 김하연 작가가 10년 동안 우리 곁에서 피었다 지고 또 여전히 피어 있는 생명에 대한 이야기를 글과 사진으로 기록했다. 

 

수라, 카이, 훈이, 뭉툭이, 호이 등등. 제목처럼 그 모두가 운이 좋지는 않았다. 제목처럼 모두가 운이 좋길 바라는 마음으로 책으로 묶어냈다고 작가는 밝혔다. 

 

지금 보다 더 많은 사람들이 도시의 가장 약한 생명인 길고양이 삶을 알게 된다면. 지금보다 조금 더 살기 좋은 세상을 만날 수 있다고 믿는다는 말도 함께 밝혔다. 

 

출간기념행사일: 2019년 3월 2일 토요일 오후2시
장소: 제비꽃다방

오시는길
서울 종로구 창의문로 146 (부암동 274-1)

<참여방법>
신청마감일:3월 1일 금요일 (조기마감될 수 있습니다.)
신청: 인스타그램DM @curator_baek 또는 카카오톡ID: curatorbaek 예) 이름(입금자명과 동일), 연락처 010-OOOO-OOOO
참가비: 5,000원 (음료제공)
계좌번호: 신한 110 207 851190 백아영

[저작권자ⓒ 펫이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